공지사항 고객센터 이용약관 청소년정책 개인정보처리방침 광고안내
ⓒ2018 DreamWiz
건강 지방흡입 후 샤워나 사우나 언제부터 가능할까?
예방 주사는 물론 일반 수술을 한 뒤 되도록 며칠간은 샤워하지 말란 안내를 받은 적이 있을 것이다.

이는 해당 부위가 물에 닿을 경우 세균이 침투할 수 있기 때문으로, 지방흡입도 마찬가지다.

지방흡입은 다른 수술처럼 수술 부위를 크게 절개하지 않는다.

캐뉼러라는 2~3mm 굵기의 수술 기구를 지방층에 주입해야 하므로, 캐뉼러가 통과할 수 있도록 3~5mm 정도만 절개한다.

최소한으로 절개한다 해도 세균 감염을 막기 위해서는 해당 부위가 물에 닿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.

지방흡입 후기에서 수술을 받은 뒤 최소 일주일 정도는 샤워를 자제하라는 글을 흔히 볼 수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.

그렇다면 지방흡입 후 샤워는 언제부터 가능할까? 샤워는 실밥을 제거한 다음에 하는 것이 안전하다.

보통 실밥은 1~2주가 지나면 제거한다.

만약 매일 샤워를 하는 습관이 있거나, 땀을 많이 흘려 샤워가 필요한 경우에는 수술 부위와 관계없는 부위만 샤워하도록 하자. 수술 부위에 방수밴드를 부착하면 수술 후 나흘부터는 샤워가 가능하다.

사우나 및 탕 목욕은 한 달 뒤부터 하는 것이 좋다.

지방흡입 후 며칠간은 수술 부위의 감각이 둔해져 뜨거운 것에 대한 반응이 느려지기 때문에 화상을 입을 수 있으니 주의하자.

자료제공 : 하이닥 http://www.hidoc.co.kr #수술 #샤워 #부위 #지방 #흡입
서울
-5
THU -4º
FRI -1º
SAT -2º
SUN -1º
MON -2º
    서울
    인천
    수원
    문산
    춘천
    원주
    강릉
    대전
    서산
    세종
    청주
    광주
    여수
    목포
    전주
    군산
    대구
    안동
    포항
    부산
    울산
    창원
    제주
    서귀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쇼핑 > 가구/인테리어
더보기